마가 낀 일본 태풍 피해자

Screenshot_20191011-194830_Maps.jpg

 조만간 들이닥칠 일본 태풍에 대한 글이 심심찮게 올라오는 분위기인데, 나도 누가 억울한 내 얘기 좀 들어줬음 좋겠다.

 

일본 사는 우리 처형이 이번에 일본인 하고 결혼함. 원래 내일이 결혼식이라서, 우리는 오늘 비행기 타고 일본 도착할 예정이었음.

근데 태풍 때문에 어떻게 될지 모른다고, 와이프가 하루 앞당겨서 일본 들어가자고 함. 비싼 수수료에 숙박비 하루치는 덤으로 내고, 10시간 걸려서 인천에 도착함. 근데 또 도착했더니 처형이 결혼식 취소될 수도 있다고 기다리라네? 그래서 차라리 이렇게 된 거 깔끔하게 취소되는게 더 편하겠다 했다니, 그냥 강행한다고 오라고 함.

 그래서 비행 시간만 13시간 걸려서 일본 도착함. 심지어 우리 18개월 된 애도 있음. 얼마나 미칠듯이 힘들었을지는 애 있는 유게이는 이해할 것임.

어쨌든 아까운 내 돈 태워가면서 겨우 왔더니, 비지니스 호텔이라고 있는 것도 무슨 고시원 뺨치게 작음. 진짜 과장 살짝 해서, 우리 짐에 유모차 들어가니까 움직일 자리가 없는 수준임.

그래도 가족 경조사라고 좋게 생각하려고 했는데, 오늘 아침에 정작 결혼식일인 토요일 대중교통 운행 안 한다고 결국엔 결혼식 취소라네? 

진짜 마가 끼면 X발 따따블로 낀다더니, 뒤통수를 이렇게 연타로 칠 줄은 몰랐다.

게다가 또 하필 태풍 직격으로 맞는 도쿄 하마마츠쵸에 있음. 내 돈 내고 재난 영화 찍으러 온 셈. 원래는 일요일 아침 비행기로 한국 귀국인데, 할 수 있을지나 모르겠다.

 

유머는 다이나믹한 내 인생이 유머. 시발.

 

“마가 낀 일본 태풍 피해자”에 대한 49개의 댓글

  1. 그렇긴 한데, 처형도 하객들이 일본 전국 및 온갖 외국에서 온 사람들이 많아서, 가능하면 어떻게든 하려고 한듯. 게다가 이번 일로 날린 돈만 수천만원 꼴이라서, 제일 속 쓰린 사람이 처형이에요..

  2. 울 형도 ㅋㅋㅋㅋㅋㅋㅋㅋ "내가 있으면 자연재해가 다 피해간다" 라던데 제발 깝치지말고 집에 쳐박혀있길바람

  3. 하긴 나도 일본에서 결혼식 올린 입장에서 말하자면 일본 결혼식 준비 존나 빡세고 힘든데 그걸 날려보내긴 좀 아쉽겠지

  4. 돈이 문제입니까…? 주변 사람들이 개고생하고… 이건 목숨까지 위협받게 생겼는디! 속이 쓰리더라도 혼자 쓰려야지 이젠, 수십명이 같이 속 쓰리게 생겨부러쓰

  5. 일요일이면 지나간 후일테니 공항만 무사하면 귀국을 가능하겠네요. 그저 피해 없이 무사히 있다 오시길

  6. 이미 오늘 오후에 마트 털어옴. 근데 RadDog로 찍어봤더니 원전 근처가 원산지인 식품들이 상당수라서 놀랐음.

  7. 난 이미 포기하고 막 먹은지 7년짼데 아직 손가락 10개임 근데 2세를 위해서 조심해서 나쁠건 없지 ㅠ 피해없이 무사히 있다 가길

  8. 비행 경로가 궁금하네요 일본가는데 13시간 비행이라니 고생 심하셨는데 문제는 13시간 비행은 아무것도 아닌게 몇시간 안남았…..

  9. 뭘 그러냐 ㅋ 난 내 집 날라가게 생겼다 ㅋㅋ 넌 무사하면 집에 돌아가면 땡이잖아 난 내일 내 집 무너지면 갈곳도 없어 ㅋㅋㅋㅋㅋㅋ

  10. 1818한다고 18갤인데;;; 나도 지금 걷기 포텐 터지고 븐유에서 유아식으로 넘어가는 17갤 키우는데 그런 꼬맹이 델고 13시간은 ㄷ ㄷ ㄷ 그 수많은 [하지마 안되]로부터 발생되는 짜증과 드러눕기가 ㄷ ㄷ ㄷ 할건데

  11. 어쩜 저렇게 재난 영화 주인공이랑 행보가 비슷하냐 뭔가 일이 생겨서 재난지역에 자기발로 걸어들어가는게

  12. 얼마 전까지만 해도 이정도 수준일줄 몰랐겠죠. 이미 돈은 다 냈고.. 돈 단위가 커서 마음 일찍 정하기가 쉽지 않았나 봅니다

  13. 비지니스 호텔이 고시원 수준 ㅋㅋㅋㅋ 이거 저도 처음 일본 왔을때 느꼈는데, 지금은 반대로 가끔 한국 출장가서 호텔대신에 삼만원짜리 러브호텔 들어가도 제가 사는 집보다 3배는 넓어서 깜짝 놀라요 ㅎㅎㅎ 조심해서 들어가세요~~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