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우 심각한 일본의 집단따돌림 실태.news

Screenshot_20191011-201306_YouTube.jpg

 

일본의 학교 내 집단 괴롭힘 문제, 어제 오늘 얘기가 아니죠.

최근 고베의 한 초등학교에선 교사들이 동료 교사를 집단적으로 괴롭혀온 사실이 폭로 됐습니다.

 

괴롭힘의 수준이 엽기적일 정도로 충격적이어서 큰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Screenshot_20191011-201320_YouTube.jpg

 

고베시의 한 초등학교 조리실.

 

한 남성이 다른 남성을 등 뒤에서 꽉 붙들고 있는 사이, 앞에서 여성이 그릇에 담은 음식을 숟가락으로 떠 먹인다.

 

Screenshot_20191011-201325_YouTube.jpg

 

통증을 느낄 정도로 아주 매운 카레다.

 

Screenshot_20191011-201334_YouTube.jpg

 

가해자들은 깔깔대고 웃고, 피해자는 고통을 참지 못해 괴로워한다.

 

Screenshot_20191011-201346_YouTube.jpg

 

이들은 이렇게 매운 카레 여러가지를 준비해

 

Screenshot_20191011-201349_YouTube.jpg

 

눈과 입에 바르는 학대도 자행했다.

 

Screenshot_20191011-201357_YouTube.jpg

 

가해자는 40대 여교사와 30대 남자 교사 3명으로

 

이들은 작년 6월부터 1년여 동안 지도를 맡은 20대 후배 교사 1명을 집단적으로 괴롭혀왔다.

 

Screenshot_20191011-201413_YouTube.jpg

 

카레 말고도 아주 매운 갖가지 국물과 원액을 먹게했고, 맨살에 테이프를 붙였다 떼기, 폭언과 구타는 물론 동료 여교사에게 성적인 메시지를 보내도록 강요하기까지 했다.

 

Screenshot_20191011-201417_YouTube.jpg

 

또 피해자가 새 차를 사자 지붕 위에 올라가 밟고, 차안에 음료수를 쏟기도 했다.

 

Screenshot_20191011-201425_YouTube.jpg

 

지난 6월 한 동료 교사가 교장에게 알렸지만,

 

Screenshot_20191011-201430_YouTube.jpg

 

학교측은 이를 그냥 넘겨버렸다.

 

Screenshot_20191011-201442_YouTube.jpg

 

결국 피해 교사는 지난달 휴직했고, 뒤늦게 시 교육위원회가 조사에 나섰다.

 

Screenshot_20191011-201449_YouTube.jpg

 

조사 결과 피해자는 여교사 2명이 더 있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Screenshot_20191011-201454_YouTube.jpg

 

또한 가해자들은 학년 주임 등을 맡고 있었고 특히 남자 교사는 교내 집단괴롭힘 문제를 담당하는 교사였던 것으로 드러났다.

 

Screenshot_20191011-201509_YouTube.jpg

 

“일본에서 집단 괴롭힘은 한해 3백여명에 이르는 청소년 자.살의 가장 큰 원인이자, 직장내 괴롭힘, 히키코모리 등 여러 사회문제의 원흉으로 지목돼왔지만, 해법을 찾지 못한 채 충격적인 사건들이 되풀이되고 있습니다.”

“매우 심각한 일본의 집단따돌림 실태.news”에 대한 52개의 댓글

  1. 저런애가 순해서 참다가 터지면 고소 이런거아니고 바로 살인각 나올텐데…. 세명다 대롱대롱 해버릴듯 법이 해결못하면 스스로 해버릴 타잎?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