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소포타미아 구청장 길가매시

Cap 2019-10-14 07-56-54-812.jpg

 

 

Cap 2019-10-14 07-56-59-227.jpg

 

 

Cap 2019-10-14 07-57-06-211.jpg

 

 

Cap 2019-10-14 07-57-12-477.jpg

 

 

Cap 2019-10-14 07-57-15-978.jpg

 

 

Cap 2019-10-14 07-57-21-295.jpg

 

 

Cap 2019-10-14 07-57-25-894.jpg

 

 

Cap 2019-10-14 07-57-30-644.jpg

Cap 2019-10-14 07-57-34-794.jpg

 

 

Cap 2019-10-14 07-57-42-395.jpg

 

 

Cap 2019-10-14 07-57-48-911.jpg

 

 

Cap 2019-10-14 07-57-53-360.jpg

 

 

Cap 2019-10-14 07-57-57-660.jpg

 

 

Cap 2019-10-14 07-58-01-711.jpg

 

 

Cap 2019-10-14 07-58-08-377.jpg

 

 

Cap 2019-10-14 07-58-13-559.jpg

Cap 2019-10-14 07-58-17-643.jpg

 

 

Cap 2019-10-14 07-58-22-327.jpg

 

 

Cap 2019-10-14 07-58-27-726.jpg

 

 

Cap 2019-10-14 07-58-32-009.jpg

 

 

Cap 2019-10-14 07-58-37-626.jpg

 

 

 

 이거 완전 동내 구청장 수준

“메소포타미아 구청장 길가매시”에 대한 37개의 댓글

  1. 대부분의 역사물? 건국물?이 내정 처리를 무음 처리하거나 대충 슥슥하는 화면으로 떼우거나 하는데… 정말 대단한 부분…

  2. 전성기 우루크의 인구는 5~8만, 영토는 6평방km 서울 중구의 인구는 12만6천명, 넓이는 9.9평방km 서울 중구보다 작아…

  3. 지금 규모의 지방자치제도가 운용되는 건 고도의 행정학과 그걸 뒷받침할 기간시설이 있어서지 ㅋㅋㅋ 국군 전체를 문서랑 전령으로만 통솔한다 생각해봐라 ㅋㅋ

  4. 인터넷도, 전화도 없고 심지어 종이도 없어서 무거운 점토판만이 유일한 문서고, 교통수단도 마차나 전차 뿐이라 이동하는 데 오래걸리는 등의 제약이 많은시절인데. 오늘의 기준으론 작은 인구일지라도 그 시절엔 큰 인구였고 현대문명의 혜택 없이 저정도의 인구수를 다스리는 것도 엄청 힘들었을텐데, 너무 구청장 구청장 그러지 말자. 먼 미래에 인구가 엄청 늘어나면 서울시장이 구청장 급이 될수도 있어.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