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족끼리 아침식사 하다가 전멸할뻔함 레전드.jpg

 

 

 

 

 

 

 

1997년 8월 메릴랜드 주 미들 리버

 

가족들이 평화롭게 아침식사 하면서 노는 중

 

그런데 하늘에서 갑자기 이상한 소리가 나더니

 

 

 

 

 

 

 

 

 

 

 

하늘에서 F-117이 떨어져서 옆집이 박살남

 

얼마 안가 파일럿도 낙하산 타고 내려옴

 

이게 왠일이었냐면

 

 

 

집 바로 옆에 있던 공항에서 F-117을 대중에 공개하는 쇼가 있었는데

 

정비병이 깜빡하고, 날개 고정하는 볼트 5개중 4개를 빼먹음

 

정비병 덕에 잘만 날던 F-117은 하늘에서 갑자기 날개 부러져서 추락

 

조종사는 안간힘을 써서 근처 강에 추락시키려 했는데 실패하고 인가로 떨어져버린것

 

 

나중에 사건현장에 달려온 군 관계자들

 

 

그나마 다행히도 당시 집은 비어있었고, 추락할때 열기만 느껴졌지 가족들도 전부 무사했음

 

파일럿도.

 

만약 파일럿이 좀만 실수했어도 가족들 전부 죽을 뻔 했음

“가족끼리 아침식사 하다가 전멸할뻔함 레전드.jpg”에 대한 5개의 댓글

  1. 가뜩이나 스텔스형상 때문에 공기역학적으로는 ㅈㅁ인 비행기를 어케 피해주지 않으려고 기동한 것이 용하다.

댓글 남기기